목회자칼럼

HOME > 목회자 코너 > 목회자칼럼

   8월 8일부터 예배 시간에 약간의 변화가 있습니다.  그동안 1:30에 드려지던 영어 예배는 12시로, 10:30에 드리던 한어 예배는 10시로 변경됩니다. 12시에 드려지는 영어 예배는, 청소년 자녀부터 시작해서 싱글 및 영어회중, 자녀와 함께 예배를 드리기를 원하시는 분 등, 누구든 영어로 예배를 드리시기 원하시는 분들은 함께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이런 예배 시간의 변화와 재헌신을 통해서 우리 교회가 누릴 수 있는 몇 가지 축복들이 있습니다.

 

   첫 번째는 청소년 자녀들을 비롯한 모든 교인이 동일한 설교 말씀을 들음으로 같은 스피릿(Spirit)을 공유할 수 있게 되고 이를 통해 하나의 연합 공동체를 이루어 갈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하나의 스피릿, 이것은 교회 공동체에 굉장히 중요한 원칙이며 기본이 됩니다. 이를 위해 예배의 재 헌신이 이루어지는 주일부터  한어 예배와 영어 예배에서 동일한 설교말씀을 전하게 됩니다. 많은 교회들이 청소년부, 청년부, 영어회중 각각 다른 설교자를 통해서 다른 본문의 말씀을 들을때 전혀 다른 스피릿을 가지게 되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우리 교회는 앞으로 같은 말씀을 통해서 양육받아 영어회중과 한어회중이라는 분리된 개념을 벗어나 한 교회의 성도로서 함께 예배하고 서로를 섬기는 믿음의 공동체로 세워질 것입니다. 이번 예배의 재헌신을 통해 자녀와 부모의 세대 간, 성도와 성도들 간에 스피릿을 공유하며, 하나의 교회로서 같은 푯대를 향해 성장해 나가는  큰 축복을 받을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두 번째는 한어회중과 영어회중이 함께 서로 섬길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됩니다. 청소년 자녀들과 영어 회중이 12시에 예배를 드리게 되면, 10시에 제공되는 교육부서나 예배 등 다양한 부분에서 교회를 섬길수 있게 됩니다. 그들에게는 사역의 기회가 확장되고, 교회는 더 많은 성도들의 사역으로 인해 교회의 사명을 능률적으로 감당해 나가며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더불어, 그동안은 두 예배 시간 사이의 공백이 너무 길어서 서로 마주치면서 인사를 나눌 기회가 없었지만, 앞으로는 함께 사역을 해 나가면서 성도간의 친교와 교제의 폭을 넓혀가는 기쁨도 누릴 수 있을 것입니다. 재헌신을 통해 이런 축복이 저희 교회에 넘쳐나는 날을 기대하니 저의 가슴이 뛰어오는 것을 느낍니다. 

 

   그리고 앞으로 필요에 따라서 주일에 사역하시는 분들을 위해 이른 시간에 드리는 예배도 시작하려고 계획하며 기도 중에 있습니다. 이번 예배의 재헌신을 통해서 하나의 스피릿을 가지고 양 회중이 하나의 교회 공동체를 아름답게 이루어 나가고, 섬김과 사랑의 교제가 넘쳐나는 미라클랜드 교회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하며 기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7 미라클 칼럼 - 세겹줄 기도회를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10 94
666 미라클 칼럼 - 어린이 목장을 통한 열매와 기대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2.12.04 2664
665 미라클 칼럼 - 새벽기도가 썰렁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6 1001
664 미라클 칼럼 - 좋은 것을 함께 나누는 교회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0 54
663 미라클 칼럼 - Miracle Foundation 을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13 61
662 미라클 칼럼 - 우리는 그리스도의 몸 입니다 (구철회 목사) 관리자 2022.11.05 3884
661 미라클 칼럼 - 김재원 전도사님을 환영해 주세요 관리자 2022.10.29 128
660 미라클 칼럼 - 미라클랜드 침례교회는 좋은 교회 입니까? 관리자 2022.10.22 97
659 미라클 칼럼 - 부흥회 강사님을 이렇게 섬겨주십시오. 관리자 2022.10.15 4840
658 미라클 칼럼 - “근데, 왜 저한테 자꾸 반말하세요?“ 관리자 2022.10.08 201
657 미라클 칼럼 - Bridge 캠프를 소개합니다. 관리자 2022.10.01 79
656 미라클 칼럼 - 교회 교적부를 업데이트 합니다 관리자 2022.09.24 1443
655 미라클 칼럼 - 주보가 새롭게 바뀌고 있습니다. 관리자 2022.09.21 104
654 미라클 칼럼 - 전교인 심방을 앞두고 몇 가지 사항을 안내합니다. 관리자 2022.09.10 2765
653 미라클 칼럼 - 전 교인 대 심방을 시작합니다. 관리자 2022.09.04 83
652 미라클 칼럼 - 지역 사회에 꼭 필요한 교회가 됩시다. 관리자 2021.08.01 475
651 미라클 칼럼 - 예수 영접 모임을 소개합니다. file 관리자 2021.07.25 108142
» 미라클 칼럼 - 재헌신, 그 두 번째 "예배" 관리자 2021.07.18 368
649 미라클 칼럼 - 재헌신, 그 첫 번째 "목장" 관리자 2021.07.11 349
648 미라클 칼럼 - 이제 곧 헌신대가 만들어 집니다. 관리자 2021.07.04 864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miracleland90630@g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