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칼럼

HOME > 목회자 코너 > 목회자칼럼

     제가 결혼 반지를 잃어버린 적이 있었습니다저는 손이나 손목에 무엇을 차고 있는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운동할 때에는 손가락을 보호하는 차원에서 반지를 빼놓곤 하는데 그날도 운동을 하기 위해 반지를 빼놓고 어디에 두었는지 기억을 하지 못했던 것입니다. 반지를 찾을 때까지 온통 정신은 반지에 쏠려있었고, 그러다 아내랑 마주치면 눈치를 보게되고 마음이 무척이나 불편했었습니다. 그렇게 며칠을 반지가 있을 만한 곳을 다 뒤지며 다녔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때, 불현듯 떠올랐던 생각이 잃어버린 한 마리 양을 향한 목자의 마음이었습니다나는 반지 하나 잃어버린 것만으로도 이렇게 온 신경이 그 곳에 쏠려있는데, 잃어버린, 믿지 않는 한 영혼을 향한 하나님의 마음은 얼마나 애간장이 타며 집중되어 있을까요? 목사라고 하면서 한 영혼을 향한 마음이 잃어버린 반지를 향한 간절함만큼도 되지 않았던 저의 모습에 회개가 절로 나왔습니다.

 

     우리 모두는 소중한 것을 잃어버린 경험이 한 번씩은 있을 것입니다. 그때의 안타까움과 간절함과 같은 마음이 영혼들에게 향하여져 있는지 되돌아보시기를 원합니다. 믿지 않는 가족, 리스트에 올라있는 VIP, 다른 종교를 믿고 있는 이웃을 향해서 하나님의 마음과 같은 마음을 품을 수 있어야 합니다내게 맡겨진 영혼을 잃어버렸을 때, 하나님을 향해서 불편하고 죄송함을 가질 수 있어야 합니다. ‘지금은 때가 아니지’, ‘기회가 또 있을 거거야’, ‘적당한 때가 오면 그때 전도하지라는 생각이 우리에게 있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에게 전도의 기회와 시간이 언제나 있는 것이 아님을 기억해야 합니다

 

      제가 며칠 동안 찾아 헤매던 반지를 찾았을 때 얼마나 기뻤는지 모릅니다. 그 기쁨이 아흔 아홉 마리의  양을 두고 한 마리 양을 찾았던 목자의 마음과 비교할 수도 없겠지요. 우리가 한 영혼을 구원하여 그들이 하나님 앞으로 돌아올 때 하나님은 기뻐 춤 추실 것입니다.

 

이와 같이 하늘에서는 회개할 필요가 없는 의인 아흔아홉보다 회개하는 죄인 한 사람을 두고 더 기뻐할 것이다.” ( 15:7) 무엇보다 영혼을 향해 간절해지시기 바랍니다. 그래서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영혼 구원에 힘쓰는 미라클랜드 성도님들이 되시기를 기도합니다.

 

Earnest for One Soul

 

     There once was a time when I misplaced my wedding ring.  Not only do I not like to have anything on my hands or wrist, when I am exercising I take off my ring to protect my finger.  Likewise on that day I had taken off my ring and had not remembered where I had placed it.  While I could not find the ring all of my attention was on it, and meanwhile, everytime my eyes met with my wife’s I was extremely uncomfortable.  I remember searching like this for several days, every possible place looking for the ring.

 

     Right at that time, the thought that came to me was that of the heart of a shepherd who had lost one sheep.  All my attention was on just a misplaced ring, so just how much anguish must be on God’s heart towards a lost, unbelieving soul?  While I am called a pastor, I repented of the fact that my heart didn’t have the same desperation for one soul, as I did for my lost ring.

 

     We all must have at least one experience of having lost something precious.  I wish that we would reflect and see if our hearts are as desperate towards the lost souls as that time.  Families that don’t believe, the VIPs who are on the list, the neighbors who believe in other religions, we must be able to have the same heart as that of God’s.  When I lose a soul that I was entrusted with, I have to feel uncomfortable and remorseful.  ‘Right now is not the time,’ ‘There will be another chance,’ ‘I will evangelize when the time is right…’ We can entertain such thoughts.  But we must remember that the opportunity and time to share the Gospel is not with us all the time.

 

     When I found the ring that was missing for a while, I cannot express how joyful I was.  Probably incomparable to the joy a shepherd feels, who finds one lost sheep that had left the ninety-nine.  When we find one soul that returns to God, He will dance in joy. “I tell you that in the same way there will be more rejoicing in heaven over one sinner who repents than over ninety-nine righteous persons who do not need to repent.” 

 

(Luke 15:7) Above all, let us be earnest towards the soul.  I pray that members of the MiracleLand will strive to save souls regardless of the season.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9 미라클 칼럼 -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하며 기도하는 어린이 목자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3.09.29 523
708 미라클 칼럼 - 저희도 좀 끼워 주세요.(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9.23 76
707 미라클 칼럼 - 교회 분위기가 중요합니다.(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9.16 74
706 미라클 칼럼 - 북미 지역 어린이 사역자들이 뭉쳤습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9.09 1416
705 미라클 칼럼 - 새로운 시즌을 맞이하는 ESC와 Youth (김재원 전도사) 관리자 2023.09.01 88
704 미라클 칼럼 - 특별한 은혜를 사모하고 참여하는 미라클랜드가 됩시다.(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8.26 980
703 미라클 칼럼 - 다음 주일 사역 박람회가 열립니다.(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8.19 49
702 미라클 칼럼 - 하나님과 동행하는 새학년의 시작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3.08.12 1151
701 미라클 칼럼 - 2023 미라클랜드 여름성경학교를 마치면서…(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8.05 69
700 미라클 칼럼 - 초등부 예배에 대해서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7.29 79
699 미라클 칼럼 - 구철회 목사님이 사임을 하시게 되었습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7.21 2802
698 미라클 칼럼 - 어린이 목자 컨퍼런스를 다녀와서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7.15 630
697 미라클 칼럼- 어린이 목자 컨퍼런스를 다녀옵니다.(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7.09 82
696 미라클 칼럼- 씨를 뿌릴때, 땅을 갈때, 그리고 열매를 거둘때 (구철회 목사) 관리자 2023.06.29 102
» 미라클 칼럼 - 한 영혼에 대한 간절함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6.24 81
694 미라클 칼럼 - 오늘은 아버지의 날입니다.(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6.17 62
693 미라클 칼럼 - 덧없는 인생이 아닌 의미있는 인생을 살아갑시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6.09 3039
692 미라클 칼럼 - 믿음과 삶 (김재원 전도사) 관리자 2023.06.03 103
691 미라클 칼럼 - 함께 기도합시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5.27 86
690 미라클 칼럼 - 사랑은 받을 때가 있고 줄 때가 있습니다.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3.05.18 288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miracleland90630@g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