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나눔터 > 자유게시판

이병목 집사님을 기리며

2022.01.23 16:34

문병길 조회 수:96

원로 집시님이신 이병목집사님이 소천하신 2022 1 11일이 두 주일이 지났습니다만 아직도 금방 전화 하면 응답하실 것 같은 착각이 있습니다아마도 코비드 관계로 다 들 모여 장례 예배도 못 드리고단출한 가족예배로 예배를 대신 할 지도 모른다는 전언도 있은 터에모든 게 어수선하고 일정이 잘 잡히지 않는 작금의 코비드 상황이라 아직도 망자께서 영안실에 계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그저 고인의 엊그제 같은 모습만 그려지며 덧없는 게 우리네 인생임을 반추합니다.

 

이병목 집사님은 일요 예배 후 교회 식당에서 테이블에 둘러 앉아 식사할 때 늘 과묵하셨지만 골프 얘기만은 늘 초미의 관심사이셔서 한마디 거들곤 하셨지요워낙 골프를 좋아하셔서 작년 늦가을까지 매주 두세 차례씩 가까운 라미라다 골프장 등에서 운동하셨는데식도락가이기도 하신 성품으로 인근의 어느 식당은 음식이 어떻고 서비스가 어떻고 한 상세한 내막을 꿰뚫고 계셔서 그룹의 식당 선택을 늘 도맡아 물색 하곤 했는데 한번도 같이 간 사람들을 실망시킨 적이 없는 것 같았습니다집사님은 가끔 품에서 조그만 곡주 병을 꺼내 일회용 컵에 따라주며 일행들 입가심을 하게 하는 토속의 구수함도 서려있는 분이었습니다코비드 전심양 목장모임을 정기적으로 가졌을 때는 늘 권사님과 함께 열성을 내시어 참여를 하시고 교회 시니어들에게 마음을 주시어 화목을 리드 하시었는데그렇지 않아도 코비드 관계로 만남이 소원해진 멤버들에게는 아쉬움과 허탈함이 앞설 뿐입니다.

 

교회에서 행사 때마다 윗어른 시니어로 앞에 나가 아이들에게 덕담과 선물을 나누어 주는 임무도 맡으시고이정숙 권사님과 함께 교회 일에 음으로 양으로 일을 하셨지만 언제나 티를 안 내시었으며그저 교회에서 존재를 보이시는 것 만으로 모든 이에게 정감을 주셨던 이병목 집사님을 이제는 영영 볼 수 없게 된 것이 허망하기도 합니다.

 

작년 10용기를 내 샌디아고 동쪽 줄리안 근처로 이 박 캠핑을 세 시니어 집사들이 다녀왔는데 그때만 해도 이집사님은 암 투병을 원만하게 해 내시는 중에 맑은 공기도 마시면서 좋은 시간을 가지신 게 이 세상의 마지막 회동이 될 줄은 몰랐습니다여행 길을 잘못 들어 한 시간 가까이 헤맸는데 집사님은 시종 한마디도 초조해 하거나 불쾌한 기색을 안 하셔서 내심 여간 미안하고 고마운 게 아니었습니다캠핑 장에서의 이병목 집사님은 착실한 학생처럼 매사를 거들면서 신나 해 다들 힘든 먼 길 여행이고 두 밤 자는 강행군이었지만 나름의 보람을 갖고 셋 다 합치면 무려 240년 넘은 연령의 무사 귀환을 자축 하기도 했습니다.

 

이집사님은 한국에 사실 때 비즈니스도 크게 하면서 당시 그리 쉽지 않던 골퍼이기도 하셨다지만 제가 알고 지낸 지난 몇 년간 따님 비즈니스와 손주들 뒷바라지에 자상한 할아버지 몫을 하면서 교회의 웃어른으로 버팀목이 되어 주시었습니다홀연히 가셨지만 그간의 육체적 어려움 속에서나마 마지막 운명하시기 전 날은 목사님의 기도를 받으시었고돌아가시기 전에는 힘들어 하는 권사님께 미소까지 지어 보이시는 여유를 남기셨다는 전언대로 고통 없고 번민 없는 그곳에서 영혼의 평안을 얻고 계실 것을 믿습니다. 주 안의 명복을 빕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본게시판의 성격과 맞지 않는 글과 익명으로 올라오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임의삭제 될 수 있습니다. 관리자 2018.04.22 2395
» 이병목 집사님을 기리며 문병길 2022.01.23 96
106 감사하세요 file 관리자 2020.10.20 722
105 2020 신년예배 문병길 2020.01.06 572
104 시니어 나들이 file 문병길 2019.05.30 1680
103 미라클 랜드 침례교회 시니어 나들이 file 문병길 2018.12.16 865
102 휠체어 일탈 [1] 문병길 2018.04.18 948
101 2018 LA/ OC 지역 가정교회 1일 특강 등록 안내입니다. file 관리자 2018.03.09 646
100 아래 문의하신 노윤종님께 관리자 2017.11.05 605
99 롱비치 자립관련 도움 부탁드립니다!! 노윤종 2017.11.02 416
98 심양목장 file 문병길 2017.10.29 348
97 LA 컨퍼런스 감사 ^^ 관리자 2017.05.03 278
96 LA에서 무슨 선한 것이(제 72차 목회자 컨퍼런스 보고) 관리자 2017.05.03 389
95 섬김 많이 받고 많이 배우고 돌아왔습니다 관리자 2017.04.29 198
94 목회자 컨퍼런스 감사 안호 2017.04.29 204
93 이상래 목사님을 보내드리며 카불정 2017.02.13 732
92 평세 귀한 섬김에 감사드립니다. 강재원 2016.09.14 345
91 카라간다 목장 [1] file 관리자 2016.07.01 3087
90 스물네시간짜리 영화 문병길 2016.06.23 400
89 정혜승(전상호) 자매님께서 지난 금요일 득녀하셨습니다. file 관리자 2016.06.06 4042
88 지난 주일 나침반 교회와 친선경기를 가진 미라클랜드 족구팀입니다. file 관리자 2016.05.02 396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miraclelandbaptistchurch@g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