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일설교

HOME > 목회자 코너 > 주일설교

 

성경 : 마태복음 8장 23-27절

설교 : 이상래목사

 

23 ○예수께서 배에 오르시니, 제자들이 그를 따라갔다.

24 그런데 바다에 큰 풍랑이 일어나서, 배가 물결에 막 뒤덮일 위험에 빠지게 되었다. 그런데 예수께서는 주무시고 계셨다.

25 제자들이 다가가서 예수를 깨우고서 말하였다. "주님, 살려 주십시오. 우리가 죽게 되었습니다."

26 예수께서 그들에게 "왜들 무서워하느냐? 믿음이 적은 사람들아!" 하고 말씀하시고 나서, 일어나 바람과 바다를 꾸짖으시니, 바다가 아주 잔잔해졌다.

27 사람들은 놀라서 말하였다. "이분이 누구이기에, 바람과 바다까지도 그에게 복종하는가?"

 

23 ○Then he got into the boat and his disciples followed him.

24 Without warning, a furious storm came up on the lake, so that the waves swept over the boat. But Jesus was sleeping.

25 The disciples went and woke him, saying, "Lord, save us! We're going to drown!"

26 ○He replied, "You of little faith, why are you so afraid?" Then he got up and rebuked the winds and the waves, and it was completely calm.

27 ○The men were amazed and asked, "What kind of man is this? Even the winds and the waves obey hi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9 예수님의 식탁에 참예한 사람(10월 6일 2019년) 관리자 2019.10.06 640
338 어떤 믿음을 소유했는가?(9월 29일 2019년) 관리자 2019.09.29 687
337 찾아와 주시는 예수님의 사랑(9월 22일 2019년) 관리자 2019.09.22 1108
» 위기를 극복하려면?(9월 15일 2019년) 관리자 2019.09.15 3397
335 예수를 따르려면(9월 8일 2019년) 관리자 2019.09.08 279
334 왜 예수님을 기대해야 하는가?(9월 1일 2019년) 관리자 2019.09.01 104
333 예수님이 찾으시는 믿음(8월 25일 2019년) 관리자 2019.08.25 94
332 응답하시는 하나님을 체험하려면?(8월 18일 2019년) 관리자 2019.08.18 270
331 해 아래 모든 일(8월 11일 2019년) 관리자 2019.08.11 117
330 반석위에 집을 세운 사람은?(8월 4일 2019년) 관리자 2019.08.04 164
329 하늘나라에 들어가는 사람은?(7월 28일 2019년) 관리자 2019.08.04 540
328 좋은 나무와 나쁜 나무(7월 21일 2019년) 관리자 2019.07.21 174
327 좁은 문과 넓은 문(7월 14일 2019년) 관리자 2019.07.14 179
326 받기만 하지 말고(7월 7일 2019년) 관리자 2019.07.07 85
325 기도의 자세(태도)(6월 30일 2019년) 관리자 2019.06.30 252
324 비판이나 정죄하지 말고2(6월 23일 2019년) 관리자 2019.06.23 157
323 비판이나 정죄하지 말고1(6월 16일 2019년) 관리자 2019.06.23 197
322 걱정하지 말아야 하는 이유(6월 9일 2019년) 관리자 2019.06.09 151
321 빛된 인생을 살려면?(6월 2일 2019년) 관리자 2019.06.02 208
320 보물을 하늘에 쌓아 드리려면?(5월 26일 2019년) 관리자 2019.05.26 197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Pastor's E-mail : leesangrae@hot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