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칼럼

HOME > 목회자 코너 > 목회자칼럼

우리 교회에 점점 어린 자녀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주일학교가 많이 사라지고 있는 이 시대에 너무나 감사한 일입니다.

우리 교회의 어린 자녀들을 위해 몇가지 부탁을 드리고자 합니다.

 

첫째는 교사나 자원봉사자로 어린이부서를 섬겨 주시기를 바랍니다. 어린이부서에도 어른교사가 필요합니다. 가르치는 은사가 없거나 어린이들과 어떻게 소통을 해야 하는지 모르셔도 괜찮습니다. 어린이 부서에는 안내, 영상, 음향, 안전, 돌봄 등 다른 사역들이 많이 있습니다. 마음에 감동이 있으신 분들은 주저하지 마시고 섬겨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둘째는 청소년/ ESC교사들을 격려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어린이부서에 교사의 대부분은 청소년 또는 ESC 청년들입니다. 어려서부터 아이들을 섬기고 가르치는 일은 너무나 귀한 일입니다. 생각나실 때마다 교사들을 위해 기도해주시고 만나시면 격려의 말을 해주시면 교사들이 어린이 섬기는 일에 자부심을 느끼고 힘을 낼 것입니다.

 

세번째는 어린이부서에 사역에 동참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부활주일, 졸업식,  VBS, 할렐루야 나잇 등 어린이부서의 행사에 많은 도움과 손길이 필요합니다. 어린이부서의 모든 사역은 목회자와 교사들 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의 사역입니다. 정기적으로 섬기기 힘드신 분들은 2023년에는 VBS 또는 부활주일 등 적어도 1번이상은 어린이 부서를 섬기기로 결단해주시고 저에게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우리 미라클랜드의 자녀들에게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고 기도로 늘 응원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The Children’s Ministry Requires Your Interest

 

Our church is growing in the number of children.  It is a thing to be grateful for in these days when many Sunday Schools are disappearing. We would like to ask for a few things for the young children in our church.

 

First, we would like to ask to serve as teachers or volunteers. The children’s ministry also needs adult teachers.  It is okay if you don’t have a gift of teaching, nor if you don’t know how to communicate with children. In the children’s ministry there are many different ways to serve, like guiding, audiovisual, safety monitor, or care.

 

Second, encourage the ESC and the Youth Group volunteer teachers. In the children’s ministry most of the volunteer teachers are youth group students or ESC young adults.  It is such a precious thing to serve while so young. They would take more value in their own serving if you were to pray for them each time you think of them, and when you meet them give them a word of encouragement.

 

Third, I ask that you participate in the children’s ministry. Easter Sunday, graduation, VBS, Hallelujah Night, the many events in the children’s ministry require lots of hands and help.  Every aspect of children’s ministry is not only for the teachers and the pastors but for all of us.  If it is difficult to serve regularly, we would be so grateful if you would decide to serve in 2023 at least once during VBS or during Easter Sunday and let me know.

 

I ask that you take a great interest in our MiracleLand children and always cheers us on with your prayer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2 미라클 칼럼 - 교회와 자녀양육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3.29 1731
681 미라클 칼럼 - 텍사스 어스틴에서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3.18 1120
680 미라클 칼럼 - 제 9 차 연합 목자/목녀 수련회를 잘 마쳤습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3.11 62
679 미라클 칼럼 - 그 길을 걸으시겠습니까? (김재원 전도사) 관리자 2023.03.02 1583
678 미라클 칼럼 - 대답 좀 하면서 삽시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2.26 82
677 미라클 칼럼 - 2023년 목자목녀 수련회가 열립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2.18 107
676 미라클 칼럼 - 2023년 첫 삶 공부를 안내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2.11 78
675 미라클 칼럼 - 하나님은 찬양을 기뻐하십니다.(김세헌 전도사) 관리자 2023.02.01 89
674 미라클 칼럼 - 교회 봉사는 성도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축복입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28 548
673 미라클 칼럼 - ​​​​​​​나의 삶이 그리스도의 역사가 되는 법을 알려드립니다-02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21 4379
672 미라클 칼럼 - 나의 삶이 그리스도의 역사가 되는 법을 알려드립니다-01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14 737
» 미라클 칼럼 - 어린이부서에 관심이 필요합니다 (하기쁨 전도사) 관리자 2023.01.07 98
670 미라클 칼럼 - 2023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31 65
669 미라클 칼럼 - 예배를 통해 믿음을 성장 시킵시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24 2902
668 미라클 칼럼 - 가정교회 사명 선언문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17 1005
667 미라클 칼럼 - 세겹줄 기도회를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10 92
666 미라클 칼럼 - 어린이 목장을 통한 열매와 기대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2.12.04 2660
665 미라클 칼럼 - 새벽기도가 썰렁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6 1000
664 미라클 칼럼 - 좋은 것을 함께 나누는 교회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0 53
663 미라클 칼럼 - Miracle Foundation 을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13 59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miracleland90630@g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