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칼럼

HOME > 목회자 코너 > 목회자칼럼

     우리는 국제 가정교회 사역원에 소속되어있지만 동시에 미국에서 가장 큰 남침례교단에도 소속이 되어 있습니다.  담임 목사님은 한어권 교단 회의에 참여하시고, 영어 회중을 맡고 있는 저는 미국 영어권 남침례교단 회의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우리 교회가 침례교단과 어떤 협력들을 하고 있고 어떤 혜택을 받고 있는지 조금이나마 알려 드리고자 합니다.

 

     금년 6월에는 애너하임에서 남침례교단 총회가 진행됐는데 그 모임을 대비해서 가주 CSBC 전도부에서 지역교회에게 전도행사를 만들어서 발표하자는 계획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5월에 우리는 두 번의 토요일에 걸쳐서 낡은 자전거들을 점검, 수리하여 우리 동네에 사시는 분들을 섬기고 그다음 토요일에는 우리 교회에서 바닷가까지 자전거를 타고 다녀오는 그룹 라이드 행사를 만들었습니다.  백동진 목사님께서는 지역사회에 우리 교회를 알릴 수 있는 가능성이 있는 아이디어이기에 전적으로 지원을 해 주셨습니다.  비록 첫날에 모인 사람들이 많지는 않았지만, 모든 거대한 운동들은 작은 움직임으로 시작합니다.  자전거 전도행사 다음 주일날 이 지역에 이웃한 분이 온 가족을 데리고 영어 회중 예배에 참여하셨습니다.  매달 한 번씩 그룹 라이딩이 있는데 새로운 참여자들이 서서히 이 전도활동에 모이고 있습니다.  전번 달에는 가주남침례교단에서 우리 교회 앞으로 수표 두장을 보냈는데 총액 $5,000을 전도 보조금으로 탄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들에게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사회에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나누라고 격려하시는 것 같습니다.  이번 주 할렐루야 나잇을 준비하며 교단으로 통해서 블록파티 트레일러 놀이기구들을 빌려서 행사를 치르는데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가사원에서나 교단에서나 같은 하나님의 선교 목적을 가지고 일하는 것은 시너지 효과를 이룰 수 있습니다.

 

     이것은 남침례교단 같은 큰 기관에 일부가 된 유익함의 아주 작은 예 일 뿐입니다.  우리는 그리스도의 몸입니다.  우리는 예수님의 신부인 하나밖에 없는 교회의 지체라는 말씀입니다.  앞으로 저의 교회가 남침례교단에서 주관하는 컨퍼런스, 수양회, 세미나, 워크숍에 참여하여 우리 미라클랜드 침례교회 같은 지역 회중를 통해 하나님의 나라가 확장되어가는 모습을 더 범위 넓게 보실 수 있으시기를 기도 합니다!         

 

We are the Body of Christ.                                                                                                                         

 

     Our church is part of House Church Ministries International but we are also part of the Southern Baptist Convention, the largest denominational body in the United States. Our senior pastor attends the Korean denomination, and as a pastor of the English speaking congregation I have been attending many of the main SBC meetings. I want to share with you a bit on how we collaborate & benefit from the SBC.

 

     This year in June we had the SBC Annual Meeting in Anaheim and in preparation for that, the California SBC Department of Evangelism was encouraging local churches to launch an evangelism event.  So in response, I put together a Bike Day event to reach out to our neighbors.  For two Saturdays in May we offered repairs and tune-ups for old bikes, and for the following Saturday did a group ride from our church to the beach and back.  Pastor Daniel was very supportive because it is an idea with potential to make our church known to the local community.  We had a small turnout but every great movement starts small.  After the bike event, a local neighbor brought his whole family to attend service with us the following Sunday!  We are continuing as a monthly activity and new riders are slowly joining this Gospel fellowship.  Just last month our church received two grant checks for evangelism from the CSBC for a total of $5,000!  I believe that God is encouraging our church to be creative in our reaching out to the community with the Gospel of Jesus Christ.  This week we were able to rent from the denomination, a block party trailer with equipment that was of great help for Hallelujah Night.  In the House Church network or in the SBC, working together with the mission of God in mind can create a synergy effect.

 

     This is only a very small sample of how we benefit from being part of a larger body like the SBC.  We are the Body of Christ.  We are members of the one and only Church, the Bride of Jesus.  I pray that in the future, our church will be able to partake in conferences, retreats, seminars & workshops that are put together by the SBC, so that we will get a wider view of how God’s Kingdom is expanded through our local congregation, Miracleland Baptist Church!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6 미라클 칼럼 - 2023년 첫 삶 공부를 안내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2.11 74
675 미라클 칼럼 - 하나님은 찬양을 기뻐하십니다.(김세헌 전도사) 관리자 2023.02.01 89
674 미라클 칼럼 - 교회 봉사는 성도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축복입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28 547
673 미라클 칼럼 - ​​​​​​​나의 삶이 그리스도의 역사가 되는 법을 알려드립니다-02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21 4376
672 미라클 칼럼 - 나의 삶이 그리스도의 역사가 되는 법을 알려드립니다-01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3.01.14 737
671 미라클 칼럼 - 어린이부서에 관심이 필요합니다 (하기쁨 전도사) 관리자 2023.01.07 97
670 미라클 칼럼 - 2023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31 65
669 미라클 칼럼 - 예배를 통해 믿음을 성장 시킵시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24 2902
668 미라클 칼럼 - 가정교회 사명 선언문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17 1001
667 미라클 칼럼 - 세겹줄 기도회를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2.10 90
666 미라클 칼럼 - 어린이 목장을 통한 열매와 기대 (민혜정 전도사) 관리자 2022.12.04 2659
665 미라클 칼럼 - 새벽기도가 썰렁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6 1000
664 미라클 칼럼 - 좋은 것을 함께 나누는 교회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20 53
663 미라클 칼럼 - Miracle Foundation 을 소개합니다. (백동진 목사) 관리자 2022.11.13 58
» 미라클 칼럼 - 우리는 그리스도의 몸 입니다 (구철회 목사) 관리자 2022.11.05 3881
661 미라클 칼럼 - 김재원 전도사님을 환영해 주세요 관리자 2022.10.29 124
660 미라클 칼럼 - 미라클랜드 침례교회는 좋은 교회 입니까? 관리자 2022.10.22 94
659 미라클 칼럼 - 부흥회 강사님을 이렇게 섬겨주십시오. 관리자 2022.10.15 4826
658 미라클 칼럼 - “근데, 왜 저한테 자꾸 반말하세요?“ 관리자 2022.10.08 185
657 미라클 칼럼 - Bridge 캠프를 소개합니다. 관리자 2022.10.01 77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miracleland90630@gmail.com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