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칼럼

HOME > 목회자 코너 > 목회자칼럼

다음 주부터 Awana가 시작됩니다.

2019.09.08 10:12

관리자 조회 수:36

Awana라는 말은 부끄러울 것이 없는 인정된 일꾼이라는 뜻으로 영어 성경의 디모데 후서 215절 말씀에서 첫 자를 따온 이름입니다. 디모데 후서 21515 그대는 진리의 말씀을 올바르게 가르치는 부끄러울 것 없는 일꾼으로 하나님께 인정을 받는 사람이 되기를 힘쓰십시오.”

 

어와나 사역은 아트로하임이라는 사람으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그는 시카고 가스펠 교회의 주일학교 청소년 사역을 담당하게 되었는데 그 당시 아이들에게 공동체 의식을 심어 주기 위해 빨강, 파랑, 초록, 노란 색의 유니폼을 입인 것이 어와나의 시작입니다. 1943년에는 시카고 이외의 지역에서도 소개가 되었고, 그 뒤에 1940년대에 Awana라는 사역이 공식 명칭이 되었습니다.

 

미국 시카고의 주일학교 청소년 사역자로 시작된 이 운동은 현재 전 세계 110개 나라에서 사역하고 있고, 미국 내 클럽은 약 12천개와 확장되었습니다. 현재 전 세계에서 60만 명 이상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매주 하나님의 말씀으로 훈련을 받고 있습니다.

 

어와나는 복음 중심으로 활동이 진행됩니다. 매면 참가하는 어린이들은 약 50-100개의 성경구절을 암송하며 자라게 됩니다. 이 말씀훈련을 위해 놀이 활동을 통해 재미있고, 즐겁고 창의적인 놀이를 통해 복음에 접근하게 됩니다. 어와나를 통해 예수님을 깊이 알고 사랑하게 되며, 무엇보다도 견고한 리더십을 가진 어린이들로 성장하게 될 것입니다. 이번에도 어와나를 마친 어린이들이 보조교사로 어린이들의 교육을 도와주게 될 것입니다.

 

박세진 목사님께서는 매주 수요일 저녁 730분부터 9시까지 이루어질 어와나 활동을 교육하기 위해 가까운 교회 클럽의 책임자로부터 활동에 관한 모든 훈련과 자료와 도움을 받았습니다. 우리교회는 정식으로 어와나 클럽으로 허가를 받았고, 라이선스를 받았습니다.

 

어린이들이 놀이 활동을 통해 말씀을 암송하며, 또래 집단과의 활동을 통해 사회적 훈련과 리더십을 배우는 것은 부차적으로 배우는 좋은 공부가 아닌가 싶습니다.

 

수요일 저녁 어린이들을 보내 주셔서 어와나 활동이 즐겁고 재미있는 활동이 되어 주님을 깊게 알아가고, 어릴 때 암송한 성경구절들이 평생을 살아가는데 있어서 말씀으로 인도함을 받는 귀한 기회가 되길 원합니다. 어와나가 잘 정착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고, 협력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교회안내

미라클랜드침례교회
4371 Cerritos Ave.Cypress,CA 90630
Tel : (714) 952-3040
Fax : (714) 952-8794
Pastor's E-mail : leesangrae@hotmail.com

찾아오시는길